2019.02.15 11:41

하늘나라 동생

조회 수 2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TsnEz46.jpg

 

하늘나라 동생

 

평안히 안식하길 나의

몹시도 사랑하는 동생아

 

하늘이 이 목숨 거두는

날에 우린 다시

재회의 기쁨을 맛보리니

 

이제 나의 머리에도 세월의

훈장처럼 서리가 내려

 

그 아픔의 갈피마다

너의 모습이 되살아 오겠지

 

이별의 아픔이야 세월이

가도 쉽게 아물지 못하여

 

지금 너는 하늘 나라에서

평온한 안식을 누리는가

 

고단한 세상살이 온갖

시름에서 훌훌 벗어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85 추억처럼 휴미니 2019.02.25 24
1084 별이 되듯이 휴미니 2019.02.22 36
1083 아침을 만난 영혼 휴미니 2019.02.22 27
1082 마음으로 가까이하고 휴미니 2019.02.21 25
1081 내 마음에 머무는 님 휴미니 2019.02.21 48
1080 떨어지는 나뭇잎 휴미니 2019.02.20 26
1079 가을 나그네 휴미니 2019.02.20 36
1078 마음에 노을빛 휴미니 2019.02.20 21
1077 온종일 기다려도 휴미니 2019.02.19 24
1076 새것을 배우고 힘써 휴미니 2019.02.19 18
1075 아주 필요한 휴미니 2019.02.19 19
1074 이유 있는 사랑 휴미니 2019.02.18 28
1073 부질 없는 욕망도 휴미니 2019.02.18 19
1072 베픔 봉사 나눔을 휴미니 2019.02.18 20
1071 외로움 휴미니 2019.02.15 35
1070 어떤 하루 휴미니 2019.02.15 23
» 하늘나라 동생 휴미니 2019.02.15 28
1068 내 목숨의 끝도 휴미니 2019.02.14 38
1067 사랑은 삶 그 자체이다 휴미니 2019.02.14 19
1066 소망을 가슴에 휴미니 2019.02.14 21
Board Pagination Prev 1 ... 2 3 4 5 6 7 8 9 10 ... 58 Next
/ 58